계룡시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계룡시, 오는 9월 30일까지 폭염 대책 기간 운영
폭염대응 합동 T/F팀 구성
기사입력  2024/06/13 [14:59]   놀뫼신문

▲ 금암광장 바닥분수     ©

  

계룡시(시장 이응우)는 폭염으로 인한 인명피해와 주민불편 최소화를 위해 폭염 대응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본격 추진에 나선다고 6월 13일 밝혔다. 

시는 매년 여름철 평균 기온 및 폭염일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2024년 계룡시 폭염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오는 9월 30일까지를 폭염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집중관리에 나설 계획이다.

시는 재난관리 총괄부서장을 팀장으로 상황관리, 복지지원, 건강관리지원, 농·축산지원 등 4개 반으로 구성된 폭염대응 합동 T/F팀을 운영한다.

우선 방문건강관리사업 전문인력, 노인돌보미, 이·통장, 자율방재단 등으로 구성된 재난 도우미를 활용해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에 안부전화, 건강 체크, 폭염대비 행동요령 안내 등을 실시해 폭염 사각지대 최소화 및 특별 보호·관리 등을 시행해 나갈 계획이다.

유동인구가 많은 시가지 횡단보도와 학교 일원을 중심으로 설치된 무더위 그늘막 40개소를 운영하고, 폭염 특보 발효 시에는 관내 주요도로에 살수차를 운영해 포장도로 복사열을 차단하는 등의 피해저감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관내 경로당 20개소를 실내 무더위 쉼터로 지정해 폭염에 따른 어르신 건강을 지속 점검할 계획이며, 무더위 쉼터 내 공용양산을 비치하여 어르신들이 뜨거운 햇볕에 직접 노출되는 빈도를 최소화 한다는 방침이다. 아이들이 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금암동 일원에 바닥분수 공원도 운영한다.

시는 이에 그치지 않고 영농·옥외작업장, 건설현장 등 폭염 취약지역을 수시 예찰하고, SNS, 재난 안전정보 전광판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해 시민들에게 폭염 대비 행동요령 등을 홍보해 폭염으로 인한 주민 건강 및 재산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예정이다.

ⓒ 놀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유흥식추기경 논산본당 미사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밑줄 쳐가며 읽는 칼럼|소통공간] ‘자신감’과 ‘자만심’ 사이에서 / 놀뫼신문
백성현 논산시장 “현재 배수시설로는 폭우 대비 역부족…대대적인 보수 필요” / 놀뫼신문
김태흠 지사, 오세훈 서울시장 등과 ‘서울·지방 상생 주택’ 협약 / 놀뫼신문
충남경찰, 제74주기 논산 순국경찰관 합동 추도식 개최 / 놀뫼신문
논산시, 수해복구 전기‧배관‧보일러 무료 수리 봉사 / 놀뫼신문
계룡시, 집중호우 피해 현장 자원봉사자 발 벗고 나서 / 놀뫼신문
호우 현장서 주민 구한 영웅들 / 놀뫼신문
[기업탐방] 세계 잼의 표준이 된『복음자리』 / 놀뫼신문
계룡소방서, ‘가치가유 충남119’ 2가구 선정 1000만원 지원 / 놀뫼신문
논산시노사민정협의회, ‘지역인재 우선채용 특별위원회’ 개최 / 놀뫼신문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