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쿠우쿠우, 논산쌀 月 20톤 구매 계약 체결
농축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농‧산업 상생협약
논산시, 투자유치과정에서 논산쌀 사용계약 이끌어내
초밥전용 블렌딩 쌀로 향후 月 80톤까지 수요 확대 전망
기사입력  2024/06/07 [17:17]   놀뫼신문

  

논산시(시장 백성현)가 6월 7일 초밥전문 외식기업 ㈜쿠우쿠우(회장 김영기)와 ‘농축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농‧산업 상생협약’을 맺고, 논산쌀 月 20톤을 쿠우쿠우에 납품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이 계약을 통해 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 오경희)은 매월 논산쌀을 쿠우쿠우로 납품하게 된다. 쌀전업농논산시연합회(회장 임정배)도 이 과정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기로 뜻을 함께했다.

현재 쿠우쿠우는 국내 80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 중 30%가 본사에서 공급하는 쌀을 사용하고 있고, 사용량은 月 20톤에 달한다. 

이번 계약으로 쿠우쿠우에 납품될 논산쌀은 초밥에 최적화된 품종을 블렌딩하고 전용 포장까지 갖추게 된다.

쿠우쿠우는 초밥에 특화된 논산쌀을 기반으로 현재 30%인 전국 매장 사용률을 점차 높혀간다는 계획인데, 전 매장으로 확대될 경우 쌀 수요는 月 80톤에 달할 전망이다. 

백성현 시장이 투자유치 과정에서 초밥 전문 기업인 쿠우쿠우에 논산쌀의 우수성을 알리면서 이번 협약과 계약이 성사됐다. 쿠우쿠우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향후 1~3년간 충실한 준비를 거쳐 논산 투자를 확정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쿠우쿠우는 2011년에 설립된 초밥을 전문으로 하는 전국 단위 외식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쌀이 매우 중요한 식재료다. 2017년 중국 광저우점을 개점 등 해외 진출도 활발하게 추진하고 있으며, 2019년에는 가맹점 125호점을 달성했다. 쿠우쿠우는 올해에도 12개 점포를 신규 개점할 예정으로 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백성현 시장은 “기업 유치를 단순히 일자리 차원으로만 접근해서는 지역의 성장을 도모할 수 없다.”며 “앞으로도 투자유치가 지역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놀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무술과 인연이 깊은 논산 연무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2024년 충남술 톱텐(TOP10)’ 선정‧발표 / 놀뫼신문
논산우체국, ‘제9회 우체국 행복나눔 봉사대상’ 장관상 수상 / 놀뫼신문
2024 강경젓갈축제, 강경젓갈·상월고구마 캐릭터 디자인 공모 / 놀뫼신문
계룡시, 오는 9월 30일까지 폭염 대책 기간 운영 / 놀뫼신문
논산시, 우성사료 신축 논산공장 준공식 개최 / 놀뫼신문
[기업탐방] 세계 잼의 표준이 된『복음자리』 / 놀뫼신문
논산시, 심뇌혈관질환과 고혈압·당뇨 합병증 예방 조기 발견 검사비 지원 / 놀뫼신문
계룡시, ‘2024년 공유재산 실태조사 공모사업’ 선정 / 놀뫼신문
논산시, 경찰서와 합동 ‘민원실 긴급상황 대비 모의훈련’ 실시 / 놀뫼신문
김태흠 지사, 세계 최대 스마트팜 박람회서 ‘스마트농업 비전’ 발표 / 놀뫼신문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