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응우 계룡시장, 두마-노성 간 지방도 확포장공사 현장방문
추진 상황 및 전체 공사 구간 중 계룡시 구간 현장 상황 파악
기사입력  2024/02/29 [18:26]   놀뫼신문

  

이응우 계룡시장이 2월 28일 ‘두마-노성 간 지방도(645호) 확‧포장공사’ 구간 중 엄사면 유동리, 광석리, 도곡리 등 계룡시 구간을 방문해 현장 상황 파악에 나섰다.

시에 따르면 이번 현장방문은 시민 관심이 많은 두마-노성 간 지방도 확‧포장공사에 대한 추진상황을 파악하고 계룡시 사업구간 약 3km 중 주요 5개소를 직접 살펴보기 위한 것이다. 

두마-노성 간 지방도 확포장공사는 총공사비 1280여억 원을 투입해 계룡시 엄사면 유동리 국도 1‧4호선에서 광석리와 도곡리를 거쳐 논산시 노성면까지 총 길이 9.25km를 왕복 2차로로 연결하는 사업이다.

발주청인 충청남도에서 올해부터 사업대상지에 대한 물건조사, 보상계획 공고 등 보상을 위한 행정절차 이행 및 착공할 예정으로, 계획대로 추진 시 오는 2029년 공사가 마무리 될 것으로 보인다.

본 사업이 완료되면, 계룡시에서 고속철도(KTX) 공주역으로의 접근성이 개선될 것으로 에상된다. 

이응우 시장은 “오랜 주민 숙원사업인 본 사업이 완공되면 계룡시민의 교통편의성이 한층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사업이 예정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시에서도 관심을 가지고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놀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팩트체크] 「탑정호 복합문화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론조사] 제22대 국회의원선거 여론조사 결과 / 놀뫼신문
황명선 당선인 “위대한 논산계룡금산의 지역발전과 더 행복한 미래” 다짐 / 놀뫼신문
[김태흠의 생각] 민심은 다시 돌아옵니다 / 놀뫼신문
논산보호관찰소, 1분기 적극행정공무원 ‘이정주 계장’ 선정 / 놀뫼신문
양촌 ‘폭탄공장’으로 주민들의 심리적 내전 상태 / 놀뫼신문
논산시, 대교2지구 지적재조사사업 경계협의현장사무소 운영 / 놀뫼신문
계룡소방서, 2024년 상반기 신규 의용소방대원 임명장 수여 / 놀뫼신문
충남도, 제6차 헌수 기부 전달식 및 식재행사 개최 / 놀뫼신문
영웅시대 논산스터디방 "임영웅과 더불어 우리 모두는 영웅" / 놀뫼신문
논산소방서, 봄철 대형산불 대비 유관기관 합동훈련 / 놀뫼신문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