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광고
논산시계룡시백제권 뉴스사회종합교육·문화농업·단체오피니언·사람들기획·특집정치종교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10.24 [08:05]
논산시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논산시, ‘유교문화 상생발전 협약’ 체결
공자 제79대 적장손 콩추이장 봉사관 논산 방문
유교문화를 현대적으로 재조명하는 발판이 될 것
기사입력  2019/09/18 [18:00]   놀뫼신문

 

▲     © 놀뫼신문



논산시는 9월 17일 공자의 제79대 적장손 콩추이장(孔垂長) 봉사관이 이끄는 ‘지성공자기금회’와 유교문화의 이해증진 및 교류협력을 위한 ‘유교문화 상생발전 협정’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기호유학의 중심인 논산시와 공자의 적장손 콩추이장 봉사관이 이끄는  ‘지성공자기금회’와 ‘중화대성지성선사공자협회’는 현대인이 유교문화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학술연구·문화·교육·예술·인재 등 전 분야에 걸쳐 교류와 협력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협약 체결 이후 콩추이장 봉사관을 비롯해 박병희 충남역사문화연구원장, 지역 유학자들은 노성 궐리사를 방문해 고유제를 지내고 공자성상에 참배를 드리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조선시대부터 왕명에 의해 공자의 영정을 모시고 제례를 거행했던 궐리사는 총 5곳에 존재했지만 전쟁과 화재 등으로 소실되고 현재 경기도 오산(화성)과 논산에만 남아 있는 뜻깊은 문화유산이다.  

노성 궐리사가 위치한 논산은 조선시대 유학교육기관인 3개의 향교와 10개의 서원을 중심으로 사람을 위한 정치를 구현하고 사람 간의 윤리를 바로 세우는 인간중심의 학풍을 지켜오고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따뜻한 동고동락 공동체를 조성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내년에는 충청유교문화원이 준공될 예정으로, 돈암서원과 함께 선비문화의 중심, 기호유학의 중심지로서 역사적·문화적 정체성을 확인하고 이를 발판삼아 유교문화의 정신을 세계로 전파하는 구심점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공자 선생님의 인(仁)사상과 인간중심의 유교문화는 사람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사람중심의 따뜻한 행복공동체를 만들고자하는 논산의 시정철학의 뿌리”라며 “이번 유교문화 상생발전 협정을 통해 논산시와 중화대성지성선사공자협회, 지성공자기금회가 함께 시대와 소통하면서 상호신뢰를 굳건히 하고 상생발전을 위해 나아가는 고무적인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놀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강경젓갈축제 취소와 후속책]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기업을 사지로 내쫓는 '영혼없는 행정권력' / 놀뫼신문
내년도 도민참여예산 사업 61건 선정 / 놀뫼신문
[소통공간] ‘새마을회’의 환골탈피 개혁(改革)은? / 놀뫼신문
논산시, 도시재생 및 생활SOC사업 1천억원 확보 / 놀뫼신문
논산시민공원 국화전시회 10월 19일 개최 / 놀뫼신문
세계충청향우회 대표단, 논산시 특별명예시민 되다 / 놀뫼신문
논산시, 청년 맞춤형 채용설명회 개최 / 놀뫼신문
계룡시, 체육회 이사회 및 대의원총회 개최 / 놀뫼신문
취암동, 제3회 ‘찾아가는 행복드림 서비스’ 실시 / 놀뫼신문
논산시, 도내 최초 소장 기록물 공개 / 놀뫼신문
로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남 논산시 시민로 402 (취암동)| Tel - 041) 733-4800~1 | Fax - 041) 734-5567
상호: 놀뫼신문 | 등록번호: 충남다01238 | 등록연월: 2006.06.30 | 발행인: 전영주 | 편집인: 전영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전영주
Copyright ⓒ 2007 놀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m4800@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