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광고
논산시계룡시백제권 뉴스사회종합교육·문화농업·단체오피니언·사람들기획·특집정치종교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05.24 [12:07]
교육·문화 > 일반뉴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논산 고3 전체가 참여하는 대규모 성년식
기사입력  2019/05/15 [18:21]   놀뫼신문
▲     © 놀뫼신문



 

1973년 가정의례준칙이 시행되면서 5월 셋째주 월요일을 성년의 날로 정하였다. 성년의 날이나 만19세가 되는 생일에 각 가정에서 성년례를 행하는 것이 이상적이겠지만, 현대 사회에서 기대하기 쉽지 않은 분위기다. 논산시에서는 청소년들을 위한 인성교육을 겸하여 고3 전원이 함께 하는 성년식을 진행중이다. 논산시가 주최하며 돈암서원에서 주관, 시행하는 2019년 청소년 성년례 사업명은 “이제 어른이 되었어요”.  

지난 8일 논산여상학생 140명이 그 성년식의 테이프를 끊었다. 13일에는 성광온누리학교, 14일 논산공고, 17일 충남인터넷고, 20일 연무대공고, 27일 강경상고 등 6개교가 실시 예정이다. 여름방학을 지나고 9월 27일에는 대건고, 10월 16일 충남체고, 11월에는 논산고, 논산여고, 쌘뽈여고, 건양고, 연무고, 강경고 등 논산시는 14개 고등학교 전체를 실시할 예정이다. 

전통사회 상류 가정에서 남자가 15세 넘으면 20세 전까지  남자에게는 어른의 복식을 입히고 상투를 틀고 관을 씌웠다. 그것을 관례(冠禮)라 하고, 여자는 쪽을 찌어 올리고 비녀를 꽂는 의례를 하였는데, 그것은 계례(筓禮)라 하였다. 

논산여자상업고등학교 성년식은 지난 5월 8일 오후 2시 30분부터 2시간에 걸쳐서 계레로 진행하였다. 고3 재학생 136명이 참여하였는데, 첫 순서는 “논산의 문화유산과 성년례의 의미”라는 주제의 류제협 전 논산문화원장 특강이었다. 

거례(擧例)선언으로 시작된 성년례는 성년자 일동 배례(拜禮) → 큰손님이 대표자 이름 호명하는 성년자 문명 → 시가례(始加禮) → 재가례(再加禮) → 삼가례(三加禮) → 성년자 다짐 받기 → 성년자 일동의, 성년선서 → 큰손님의, 성년선언과 서명 → 초례(醮禮) → 명가례(名假禮)_큰손님 수훈 → 내빈에게 성년자 배례 → 성년자 가족에게 성년자 배례 → 내빈축사 → 주인인사(교장선생님) → 성년이 된 소감과 다짐을 말하는 성년자 대표 인사 → 성년선언서 전달 → 필례선언(畢禮宣言)

여기까지 진행되는 동안 등장하는 큰손님은 장봉순 논산여상 학교운영위원장, 주인은 이국형 교장이었다. 큰손님과 주인은 학교마다 달라진다. 타 지역에서는 문화원이나 향교 등 뜻있는 곳에서 소규모로 실시하고 있지만, 예학의 고장 논산시는 예산이 들더라도 통 크게 대단위로 성년식 행사를 치루는 중이다. 다소 무리가 따르지만 단체로 해외연수여행을 떠나는 정책과 일맥상통해 보인다. 아이도, 동네도, 학교도 다 함께 성숙으로 나가는 출발점이다. 

 

- 이진영 기자

ⓒ 놀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미술이야기:화가와 친구들]2.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계룡 노성간 645지방도, 터널로 확 뚫는다 / 놀뫼신문
5천석 규모 실내체육관, 체육센터 건너편 건립추진 / 놀뫼신문
김종민, 황명선 가상 양자 대결 시 자유한국당 이인제, 박우석 모두에게 앞서 / 놀뫼신문
광석 광물전시관 靑藜館 최병남 관장 "청려장으로 사랑을 전하다 " / 놀뫼신문
논산시 꿈드림 청소년, 2019년 제1회 검정고시 37명 합격 / 놀뫼신문
[놀뫼알릴레오7] 은진미륵은 왜 대례관(大禮冠)을 쓰고 있을까? / 놀뫼신문
연산면 환난상휼Day 12호 기부자 송진걸 쌀 500㎏ 기탁 / 놀뫼신문
[인생노트] 마전3리 여성노인회장 윤석을님 "내 인생의 황혼 - 인고(忍苦) 뒤에 피어나는 고목" / 놀뫼신문
논산시 취암동, 희망의 우체통 설치 / 놀뫼신문
논산열린도서관 5월 24일 개관 / 놀뫼신문
로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남 논산시 시민로 402 (취암동)| Tel - 041) 733-4800~1 | Fax - 041) 734-5567
상호: 놀뫼신문 | 등록번호: 충남다01238 | 등록연월: 2006.06.30 | 발행인: 전영주 | 편집인: 전영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전영주
Copyright ⓒ 2007 놀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m4800@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