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논산시 동물보호센터 ‘더함’, 타 지자체 비해 안락사 현저히 낮춰
‘보호’의 기본 원칙과 역할에 집중…동물복지 향상 및 입양 활성화
기사입력  2022/11/24 [16:43]   놀뫼신문

 

 

논산시 동물보호센터 ‘더함’(센터장 심인섭, 이하 더함)이 개소된 2022년 2월14일부터 11월 22일까지의 유기동물 처리결과를 발표했다. 

발표 내용에 따르면 더함에서 보호 중인 유기동물의 안락사율은 올해 기준 1.1%(377마리 중 4마리)로, 전국 지자체의 3개년(2019~2021년) 평균인 19.4%보다 현저히 낮은 수치다. 자연사율은 15.9%(377마리 중 60마리)로 이 역시 전국 통계 수치인 25.2%보다 눈에 띄게 낮게 나타났다. 입양률은 42.4%(377마리 중 160마리)로 전국 통계(29.4%)보다 월등히 높게 나타났다. 

이는 2019년부터 2021년까지 논산시 동물보호센터에서 이뤄진 안락사, 자연사(3년 평균 각각 28%, 18.5%)에 비해 크게 낮아진 수치이기도 하다. 

더함은 안락사와 자연사 등 유기동물이 보호소 내에서 죽는 비율을 최대한 낮추고 입양을 활성화하는 데에 주안점을 두고 있다. 특히 입양 홍보의 일환으로 SBS ‘TV동물농장’의 유튜브 채널인 애니멀봐와 함께 만든 ‘꼬랑지’시리즈는 230만 건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기도 했다. 유기동물 보호소에서 출산한 어미 개와 새끼들의 사회화 과정을 8부에 걸쳐 재미있게 그려낸 콘텐츠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시민의 안전뿐만 아니라 동물의 복지 수준을 올리기 위해 동물보호명예감시원, 동물복지위원회 등 제도적 기반을 갖춰나가고 있다”며 “생명의 존엄한 가치를 되새기며 유기동물에게 새롭고 건강한 삶을 선물할 수 있도록 적극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놀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여행] 우리 추억 여행 떠날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한국의 성씨제도 / 김학용
[선거] 국민의힘 국회의원 후보가 되고자 하는 7인 ‘출마의 변’ / 놀뫼신문
[탐방] 백제의 미소길 ‘내포문화숲길’을 찾아서 / 놀뫼신문
[밑줄 쳐가며 읽는 칼럼|소통공간] ‘권한’과 ‘권력’을 오판하는 반헌법적 발상 / 놀뫼신문
[여행] 우리 추억 여행 떠날까? 군산 시간여행마을 / 놀뫼신문
논산보호관찰소, 백제종합병원 방문 / 놀뫼신문
계룡시, ‘2024년 제1차 아동복지심의위원회’ 개최 / 놀뫼신문
논산시의회, 제252회 임시회 개회 / 놀뫼신문
계룡소방서, 어르신 심폐소생술 교육 실시 / 놀뫼신문
논산소방서, (유)삼각FMC웰빙랜드 장학금 전달받아 / 놀뫼신문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