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로고
광고
논산시계룡시백제권 뉴스사회종합교육·문화농업·단체오피니언·사람들기획·특집정치종교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편집  2019.06.17 [04:08]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향만리(人香萬里)] 새해 내 삶의 철학
기사입력  2019/01/09 [14:02]   놀뫼신문

김영란 우송정보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스스로 만들어낸 지식과 지혜는 나의 뇌에서 끝까지 기억이 된다. 삶의 주인이 되어 산다는 것은 내 삶에 대한 확실한 주도성을 갖는 일이다. 나의 선택 독서와 공부는 내 인생에 가장 풍요와 즐거움을 주는 최고의 놀이가 되었다.   내가 세운 나의 원칙 나의 삶의 푯대와 기준으로 살아간다.

1. 신앙, 신용, 신실 가문의 내려오는 가치를 잘 이어간다.

신앙의 유산을 물려받은 것을 잘 지키고 신본주의로 살아가며 사람과 사람사이 꼭 지켜야 하는 신용을 지키고 사람과의 약속을 중요시하고 진실한 사람으로 우직하며 성실하게 살아간다.

2. 21세기 생존 키워드 승승의 원리로 살아간다.

어떠한 상황에서도 승 패, 패 패, 패 승. 의 상태를 만들지 않는다.
나도 승리하고 너도 승리하고 우리 함께 승리하여 더 좋은 세상을 만들고 함께 기뻐하고 함께 누리고 함께 에너지가 충만한 상태를 만드는 것이 내 삶의 가장 중요한 철학이다.

3. 有麝自然香 何必當風立 (유사자연향 하필당풍립) 명심보감 성심편이다.

사람에게 향기가 있으면 자연히 향 이 퍼져나갈 터이니 일부러 바람을 마주보고 서 서? 향이 퍼지게 하지 않아도 사람이 모여 든다는 뜻이다. 많은 인맥을 찾아 나서지 않아도 내가 잘 준비되어 있으면 그 어느 곳에서도 향기를 지니게 될 수 있다. 겸손과 겸양의 덕 (德)을 갖추는 것이 가장 중요한 근본이다.

4. 삶과 공부의 주인이 되는 기술 셀프컨트롤(Self Control)을 유지 한다.

어떠한 상황에도 책은 곁에 두고 산다. 가르치고 배우며 변화와 변모, 변혁의 길을 최우선으로 둔다. 인생은 성장하는 것이며 성장과 성숙을 멈출 때 언제든지 변질된다는 것을 알고 있다.

5. 재미와 의미를 선택해야 하는 일이라면 재미를 먼저 선택한다.

흥미와 창의성, 창조성, 창발성 향한 나의 호기심을 멈추지 않는다. 배움을 향한 의지로 언제나 즐겁고 활기차고 행복하고 건강한 삶의 근원을 파악하여 유머를 잃지 않으며 함께 만나는 사람을 지루하지 않게 한다.

6. 살아있는 동안 걷기를 멈추지 않고 매일 걷는 운동을 한다.

신체활동의 밸런스를 잘 유지하고 건강과 활력을 유지한다. 스트레칭과 고강도운동 10분을 매일 실천하여 몸의 근력과 지구력을 향상 시키고 숨이 찬 운동을 짧게라도 꼭 유지할 수 있는 시간을 확보한다.

7. 자연을 가까이하고 자연을 벗 삼아 매일 자연에 대한 경탄을 멈추지 않는다. 

시각, 미각, 촉각, 청각, 후각을 마음껏 활용하는 오 감각으로 자연과 더불어 숲을 이루고 자연을 찬양하는 시(詩)를 쓰며 자연에 대한 호기심의 발로(發露)를 멈추지 않고 자연에 대한 신비로운 기록을 하며 하루에 하늘 한번 꼭 보기, 나무를 바라보고 새들의 소리, 물소리, 바람소리를 들을 수 있도록 노력한다.

8. 관계를 중요시하며 관계 에서 이루어지는 인연을 소중히 여긴다.

우연(偶然)히 만난 만남은 잘 이루면 인연(因緣)이 되고 인연을 잘 가꾸면 필연(必然)이 된다. 상대방이 나를 통해 성취하고 성장하고 성숙해지는 삶을 함께 만들어 가며 한 번 맺은 귀한 인연을 잘 지켜 나간다.

9. 가족과 친구, 지인에게 가장 매력적이고 매혹적인 매인력(魅引力) 있는 사람이 되기 위해 노력한다.

외모와 내면을 잘 가꾸고 끊임없이 잡초가 자라지 않도록 마음을 잘 돌보고 내 모습에 대한 긴장을 늦추지 않고 언제나 아름다움을 유지하며 갈수록 더욱 프로패셔널(professional)한 모습으로 최선을 다해 만들어간다.

10. 이 모든 것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는 날 동안 나는 가장 황홀한 인생을 살아갈 것이다.

살며 사랑하며 배우며 아름다움에 대한 유산을 남기며 살아간다.


누구에게나 삶의 철학은 있습니다. 새해는 이렇게 자신만의 철학을 정리해보면 좋을 것 같아서 부족하지만 표본을 한번 만들어 봤습니다.  새해도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가겠습니다.

 

ⓒ 놀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민(民)이 앞장서는 논산노성의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오인환 도의원 “논산, 계룡 등지에 화장장 필요하다” / 놀뫼신문
[유유자적, 세상이야기] 건강한 관계를 위한 첫걸음 ‘다가서기’ / 놀뫼신문
충남도청 ‘작은 미술관’ 개관 / 놀뫼신문
도농복합도시 계룡에 피어나는 로컬푸드 / 놀뫼신문
충남도, 사회적경제 전담기구 공청회 개최 / 놀뫼신문
[국민배우 강부자 기념비 제막식]“기름집 딸 강부자 출세했다” / 놀뫼신문
박시백화백과 함께 빛난 선샤인스튜디오 / 놀뫼신문
젊은 일꾼, 젊어지는 화지중앙시장 / 놀뫼신문
충남관악단 희망울림, ‘행복나눔음악회’ 공연 / 놀뫼신문
건양대 군사과학연구소와 방사청, 방산전문인력 양성과정 열어 / 놀뫼신문
로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충남 논산시 시민로 402 (취암동)| Tel - 041) 733-4800~1 | Fax - 041) 734-5567
상호: 놀뫼신문 | 등록번호: 충남다01238 | 등록연월: 2006.06.30 | 발행인: 전영주 | 편집인: 전영주 | 청소년보호책임자: 전영주
Copyright ⓒ 2007 놀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m4800@daum.net